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오는 21일과 22일 이틀 동안 미추홀구 주안역 남광장 일대에서 한 겨울의 낭만과 즐거움을 느낄 수 있는 '미추홀 윈터마켓(Winter Market)'을 연다.

'미추홀 윈터마켓'은 올해 지역특화 관광축제의 마지막 이벤트로 동절기 원도심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인천시와 인천관광공사, 신기시장, 용현시장, 숭의시장 상인들과 시민들이 참여해 함께 만드는 이벤트다.

이번 윈터마켓에서는 크리스마스를 모티브로 가족과 연인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거리에 경관조명과 포토존을 마련했다. 크리스마스 소품, 엘이디(LED) 조명 집 만들기, 석고 방향제 만들기 등 수공예품과 따뜻한 겨울 먹거리 등이 판매될 예정이다.

윈터마켓 축제 현장에서 '발굴조각'이라는 작업 과정을 통해 독특한 작품세계를 추구하기로 유명한 조각가 이영섭 씨의 6m 크기의 거대한 어린왕자 조각상을 선보일 예정이다. 많은 시민들이 즐길 수 있도록 내년 1월 말까지 경관 조명과 어린왕자 조각상을 전시할 예정이다.

광장 중앙에 마련된 무대에서는 빛나누리 장애인 연주단의 아름다운 핸드차임 연주와 로얄 어린이 합창단의 캐롤, 리듬파워 등 인천 출신 가수들의 음악공연이 열릴 예정이다. 미추홀 거리 노래방, 새해 소원 메시지 적기 등 흥미로운 이벤트도 진행된다.

장훈 인천시 관광진흥과장은 "지역주민과 상인들이 주도적으로 참여하고 꾸미는 지역축제로 원도심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준비해 왔다"면서 "올해에는 어린왕자 조각상이 함께 전시돼 미추홀 윈터마켓이 즐거운 겨울 축제의 장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윈터마켓 홈페이지(www.romancemarket.co.kr)에서 더욱 자세한 프로그램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12월 21일과 22일 이틀 동안 미추홀구 주안역 남광장 일대에서 한 겨울의 낭만과 즐거움을 느낄 수 있는 '미추홀 윈터마켓(Winter Market)'이 열린다.
 12월 21일과 22일 이틀 동안 미추홀구 주안역 남광장 일대에서 한 겨울의 낭만과 즐거움을 느낄 수 있는 "미추홀 윈터마켓(Winter Market)"이 열린다.
ⓒ 인천시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사람에 대한 기사에 관심이 많습니다. 사람보다 더 흥미진진한 탐구 대상을 아직 보지 못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