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버스 승강장 주변과 도로가에 일반쓰레기에서부터 가구, 가전 등 무분별하게 버려져 있는 쓰레기가 자주 목격된다. 이에 주민들의 쓰레기 분리배출에 대한 시급한 인식개선과 지도단속을 강화해야 한다는 지적이다.
 버스 승강장 주변과 도로가에 일반쓰레기에서부터 가구, 가전 등 무분별하게 버려져 있는 쓰레기가 자주 목격된다. 이에 주민들의 쓰레기 분리배출에 대한 시급한 인식개선과 지도단속을 강화해야 한다는 지적이다.
ⓒ 이은주

관련사진보기



차를 타고 도로를 지나다보면 면지역 버스 승강장 주변과 도로가에 일반쓰레기에서부터 가구, 가전 등 무분별하게 버려져 있는 쓰레기가 자주 목격된다.

이에 주민들의 쓰레기 분리배출에 대한 시급한 인식개선과 지도단속을 강화해야 한다는 지적이다.

김덕배 의원은 "면지역을 지나다보면 쓰레기 집합장소에 쓰레기가 분리배출 규정을 지키지 않은 채 무분별하게 버려져 있다"며 "주민들에 대한 인식개선 교육과 수거일정에 맞에 배출할 수 있도록 안내해야 한다. 또한 각 마을별로 이장들이 마을방송을 통해 분리배출에 대한 안내를 통해 깨끗한 거리가 유지될 수 있도록 해야한다"고 강조했다.
 
 .
 .
ⓒ 이은주

관련사진보기

 
홍성읍 주민 김성수씨는 지역에서 목격한 불법 쓰레기들이 많다며 주민들의 인식개선이 필요하다는 지적을 지속적으로 제기했다.

이에 이병임 환경과장은 "쓰레기 불법배출에 대해 과태료를 부과해도 개선되지 않고 있다"며 "각 마을별로 찾아가는 환경교육을 통해 읍면장이 요구하면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사업효과가 좋아 내년도에서 확대해 운영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
 .
ⓒ 이은주

관련사진보기

 

덧붙이는 글 | 이 기사는 홍주포커스에 동시게재됩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홍성지역의 새로운 대안언론을 표방하는 홍주포커스 대표기자로 홍성 땅에 굳건히 발을 디딛고 서서 홍성을 중심으로 세상을 보고자 합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