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문재인 대통령이 4일 오후(현지시간) 미얀마 양곤 시내 롯데호텔에서 "한-미얀마, 상생과 번영의 동반자"라는 주제로 열린 '한-미얀마 경제협력 산업단지 기공식 및 비즈니스 포럼'에서 산업단지 기공식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왼쪽부터 김웅기 세아 회장, 변창흠 LH공사 사장, 문 대통령, 미얀마 민쉐 부통령, 한쩌어 건설부 장관, 표민떼인 양곤 주지사.
 문재인 대통령이 4일 오후(현지시간) 미얀마 양곤 시내 롯데호텔에서 "한-미얀마, 상생과 번영의 동반자"라는 주제로 열린 "한-미얀마 경제협력 산업단지 기공식 및 비즈니스 포럼"에서 산업단지 기공식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왼쪽부터 김웅기 세아 회장, 변창흠 LH공사 사장, 문 대통령, 미얀마 민쉐 부통령, 한쩌어 건설부 장관, 표민떼인 양곤 주지사.
ⓒ 연합뉴스

관련사진보기


지난 2011년 민주화와 경제개방 이후 해마다 6~7%의 경제성장률을 기록하고 있는 미얀마에 '최초의 한-미얀마 경제협력 산업단지'(아래 '경협 산단')가 조성된다.

미얀바를 국빈방문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4일 미얀마의 옛수도 양곤의 롯데호텔에서 열린 한-미얀마 경제협력 산업단지 기공식에 참석했다. 경협 산단은 양국의 대표적인 경제협력사업이다. 

"경협 산단, '에야와디강의 기적'을 만드는 디딤돌"

문 대통령은 이날 기공식 축사에서 "오늘 한-미얀마 경제협력산업단지가 한국이 경제성장으로 '한강의 기적'을 만든 것처럼, 미얀마의 젖줄 '에야와디강의 기적'을 만드는 디딤돌이 되길 희망한다"라고 축하했다.

문 대통령은 '같은 배를 타면 같은 곳으로 간다'는 미얀마 속담을 인용한 뒤 "오늘 이 자리가 양국 경제인들의 우정을 다지고, 평화와 번영을 위해 같은 배를 타는 자리가 되길 희망한다"라며 "한-미얀마 경제협력산업단지가 우리의 출발지다, 서로 돕고 배우며 미래를 향해 함께 가자"라고 호소했다.

문 대통령에 앞서 축사에 나선 우민쉐 미얀마 부통령은 "한-미얀마가 1975년에 외교관계를 했는데 오늘 경협 산단 기동식은 새로운 이정표가 될 것이다"라며 "경협 산단은 한국의 미얀마 투자를 더욱 촉진하고 양국의 경제협력을 강화하는 데 크게 기여할 것이다"라고 큰 의미를 부여했다.  

미얀마 양곤주 야웅니핀에 조성 중인 경협 산단은 총 면적 225만 ㎡(68만여 평) 부지에 총사업비 약 1300억 원을 투입해 오는 2024년에 완공될 예정이다. 섬유·봉제, 건설, 정보통신 등 다양한 업종의 기업들이 들어서게 된다. 한국의 공기업인 LH공사(40%)와 미얀마 건설부(40%), 글로벌 세아(20%)가 합작한 사업이다.

변창흠 LH공사 사장은 현장에서 "지금까지 87개 기업이 입주의향서를 냈다"라고 문 대통령에게 전하면서 "미얀마 경제에 7조 원의 생산유발효과가 있고, 고용창출 효과가 5년 후에 52만 명이 된다"라고 설명했다. 이에 문 대통령도 "87개 기업이 약정했으니까 출발이 좋은 것 같다"라고 화답했다.

경협 산단은 미얀마 내 유일한 고속도로인 양곤-만달레이 고속도로와 인접해 있어서 양곤 공항까지 30분, 양곤 항구까지 1시간 안에 접근할 수 있다. Hlegu, Hmawby, Mingaladon 등 인근 지역의 풍부한 노동력(80만 명)을 활용할 수 있다는 점도 장점이다.   
 
 한-미얀마 경제협력 산업단지 개요
 한-미얀마 경제협력 산업단지 개요
ⓒ 청와대 제공

관련사진보기

 
청와대는 "미얀마 정부(토지 현물출자), LH, 글로벌 세아가 공동 출자 조성하고, 우리 정부는 대외경제협력기금(EDCF)을 투입해 도로·전력 등 외부 인프라 설치를 지원함으로써 높은 토지가격, 취약한 인프라로 인해 미얀마 진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우리 기업들에게 진출기회를 제공한다는 의미가 있다"라고 설명했다.

경협 산단은 양국 정부가 지난 2013년 경제공동위원회에서 논의한 양국 경제협력 방안 가운데 하나였다. 이후 LH공사와 미얀마 건설부가 구체적 협의를 진행했고, 미얀마 정부가 대외경제협력기금 차관 700억 원을 유치하면서 결실을 맺었다. 

특히 전날(3일) 문 대통령과 아웅 산 수 치(Aung San Suu Kyi) 미얀마 국가고문이 정상회담을 열고 경협 산단 안에 인허가 등 행정절차들을 처리하는 원스톱서비스센터를 설치하기로 합의했다. 이와 함께  한국기업 전담지원 창구인 코리아 데스크(Korea Desk)도 설치된다.

한국 쪽에서는 삼성전자, 현대자동차, SK,그룹, LG상사, 포스코인터내셔널, 대한항공, 대창, SM그룹, 풍년에프씨, 프라임 등이, 미얀마 쪽에서는 AYA Bank, Earth Group, Frist National Insurance, Global Technology Group, Htoo Group, KBZ Bank, KMD Company, Lwin Oo Htwe Trading 등이 이날 기공식과 비즈니스포럼에 참석했다. 
   
한국 개발경험 공유해 미얀마 산업기반 구축

문 대통령은 이날 경협 산단 기공식 축사에서 '사람, 상생, 번영을 위한 협력'을 내세운 한국의 '신남방정책'과 '평화와 안정, 번영과 파트너십, 사람과 지구'를 3대 축으로 하는 미얀마의 '지속가능 발전계획'이 일치한다며 '3가지 미래지향적 협력 방향'을 제시했다.

첫 번째는 "지식과 경험을 공유하는 사람 간의 협력" 강화다. 한국의 개발경험을 공유해서 미얀마 산업발전 기반을 구축하겠다는 것이다.

이를 위해 양국은 '미얀마 개발연구원(MDI)'과 '미얀마 무역투자진흥기구(MYANTRADE)'을 설립해 한국의 경제발전 경험을 더욱 활발하게 공유하고, 한국이 미얀마에 지원할 대외경제협력기금을 기본 5억 달러(2014~2017년)에서 10억 달러(2018년~2022년)로 확대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양국의 경제발전경험공유사업(KSP)의 새로운 협력 모델인 경제혁신 파트너십 프로그램(EIPP)을 미얀마와 최초로 추진하고, '미얀마 농촌공동체 개발사업'도 더욱 강화하기로 했다. 과학기술협력과 스타트업협력 양해각서도 교환했다.

'우정의 다리' 건설, '달라 신도시' 개발 등 인프라 협력

두 번째는 "국민 생활과 산업에 도움이 되는 인프라 구축 협력" 강화다. 한-미얀마 경제협력 산업단지 조성과 우정의 다리 건설, 양곤의 달라 신도시 개발 등에서 협력하겠다는 것이다. 

이를 위해 양국은 한-미얀마 우정의 다리 건설, 송전망 구축, 철도 개보수, 교량 건설 등 인프라 구축에 협력해왔고, 이번에 양국이 합의한 10억 달러 규모의 대외경제협력기금을 통해 항만, 도로건설 등 새로운 협력에 나선다.

문 대통령은 "한국기업 전담지원 창구 '코리아 데스크'(Korea Desk)가 설치되면 수출금융지원, 투자보장협정의 발효로 기업의 투자와 진출이 더욱 확대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마지막은 "문화교류를 활성화하고 생활용품에서부터 협력"을 강화하겠다는 것이다. 문화콘텐츠 공동제작과 소비재 분야 협력 등을 통해 '사람과 사람을 잇는' 경제협력을 추진하겠다는 구상이다. 

한국의 K-팝 오디션 프로그램이 '미얀마 갤럭시 스타'로 만들어졌고, 한-미얀마 합작 영화 제작이 추진되고 있다. 이번에 미얀마 최대 쇼핑물에는 한국 프랜차이즈업체 전용공간도 마련됐다.

9개 공공기관과 민간기업 'One Team Korea 업무협약' 체결

한편, 이날 기공식과 비즈니스포럼에서는 두 건의 업무협력도 체결됐다. LH공사 등 국내 9개 공공기관과 민간기업이 '원 팀 코리아'(One Team Korea)를 구성해 산업단지 입주기업에 금융, 인력 조달을 지원하는 양해각서를 체결한 것이다.

'One Team Korea 업무협약'을 체결한 '국내 9개 공공기관'은 LH공사, KOTRA(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한국무역보험공사, 기술보증기금, 신용보증기금, 수출입은행, IBK기업은행, 한국산업인력공단 등이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1970년 전남 강진 출생. 조대부고-고려대 국문과. 월간 <사회평론 길>과 <말>거쳐 현재 <오마이뉴스> 기자. 한국인터넷기자상과 한국기자협회 이달의 기자상(2회) 수상. 저서 : <검사와 스폰서><시민을 고소하는 나라><한 조각의 진실><표창원, 보수의 품격><대한민국 진보 어디로 가는가><국세청은 정의로운가><나의 MB 재산 답사기>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