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박남춘 인천시장이 8월 5일 오전 시청 기자회견실에서 수질 회복과 보상 협의 계획에 대한 인천시의 입장을 발표하고 있다.
 박남춘 인천시장이 8월 5일 오전 시청 기자회견실에서 수질 회복과 보상 협의 계획에 대한 인천시의 입장을 발표하고 있다.
ⓒ 인천시

관련사진보기


인천시(시장 박남춘)의 수돗물 사태가 두 달 여만에 정상화 궤도에 올랐다.

지난 4일 영종수돗물정상화 민·관대책위원회에서 수질 정상화를 선언한데 이어 5일에는 박남춘 시장이 '인천 상수도 혁신을 위해 시민들께 드리는 호소문'을 통해 수돗물 사태가 장기화된 점을 거듭 사과하면서 수질이 피해 이전 상태로 정상화 됐다고 발표했다.

박 시장은 이날 오전 10시 인천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인천시는 정부, 수자원공사, 전문가 등과 함께 공촌수계 수돗물 피해 복구에 전념해왔다"면서 "그 결과 정부 안심지원단은 물론 주민대책위에서 시행한 주요 지점 수질검사 결과 모두 기준치 이내, 정상 수치로 측정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박 시장은 "(수질검사 결과) 정상수치임에도 불구하고 현재 수질에 대해 모든 주민들이 만족해하고 있지는 않다"면서 "이후에도 수질 민원을 제기하는 가정에 대해서는 이전처럼 기동대응반이 직접 방문해 개별 복구와 조치를 해드리겠다"고 덧붙였다. 

박 시장은 "수질 회복 결정이 늦어져 보상과 상수도 혁신과제에 집중할 시간을 계속해서 늦출 수는 없다"면서 "앞으로는 보상 협의·시행과 근본적인 수질개선을 위한 단기, 중장기 상수도 혁신 과제에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박남춘 시장 "이젠 중장기 상수도 혁신 과제에 집중"

인천시는 7월 23일 강화, 30일 서구, 8월 4일 영종에서 각각 주민설명회를 열었다. 이 자리를 통해 수질 복구 현황, 향후 재발방지책과 수질개선방안, 피해 보상 방안 등을 설명하고 주민들의 의견과 제안을 수렴하는 과정을 거쳤다.

주민설명회를 통해 인천시는 △강화에서는 강화읍 주변 18.4.km에 달하는 노후관로 교체와 배수지 확대 △서구에서는 수질이 상대적으로 좋지 않거나 관말에 속한 지역의 수질 집중 개선과 배수지 확대 △영종에서는 해저관로라는 특수성을 감안해 이중 관로 설치와 2차 처리시설 설치 방안 등의 계획을 밝혔다.

인천시는 공통적인 단기 수질개선 방안으로 8월말까지 공촌정수장 고도정수처리시설 설치 완료, 배수지 등 2차 수질 안정장치 확대, 학교에 대한 직수배관과 고도정수장비 설치 확대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와 더불어 정기적으로 시행할 수밖에 없는 상수도 시스템 점검 작업 때에는 단수와 수계전환 중 시민들의 선호를 충분히 반영한 대안을 시행할 방침이다. 또한, 시민 누구나 앱으로 주요 지점의 탁수와 주요 항목 수치를 볼 수 있는 '스마트 워터 그리드 시스템' 구축을 위한 용역도 발주할 계획이다.

박 시장은 "영종은 수질회복에 대해 공식적으로 동의해주셨고, 다른 지역은 공식적인 동의는 어렵지만 인천시가 복구에 최선을 다했다는 점에 대해서는 충분히 공감을 표해주셨다"면서 "'그냥 마실 수 있는 수돗물'이 아니라 '누구나 믿고 마실 수 있는 수돗물'을 위해 시민들과 함께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앞서, 지난 4일 오후 영종수돗물정상화 민·관대책위에서는 수질 정상화를 선언하면서 수질 개선과 재발 방지를 위해 혁신안을 발표했다. 

혁신안의 내용은 △제2해저관로 구축 계획에 주민의 의견을 반영하고 2022년까지 완공 △제2차 처리시설 구축을 인천광역시수도정비사업기본계획에 우선사업(1단계)으로 반영해 추진 △영종지역 관망 관리 및 세척 예산 반영 △재발 방지를 위해 상호협조 체계 구축 등이다.
 
 8월 4일 오후 인천시 영종수돗물정상화 민·관대책위에서는 수질 정상화를 선언하면서 수질 개선과 재발 방지를 위해 혁신안을 발표했다.
 8월 4일 오후 인천시 영종수돗물정상화 민·관대책위에서는 수질 정상화를 선언하면서 수질 개선과 재발 방지를 위해 혁신안을 발표했다.
ⓒ 인천시

관련사진보기


 
 8월 4일 오후 작성된 인천시 '영종 수질 정상화 및 수돗물 개선 혁신안 민·관 공동 선언서'.
 8월 4일 오후 작성된 인천시 "영종 수질 정상화 및 수돗물 개선 혁신안 민·관 공동 선언서".
ⓒ 인천시

관련사진보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사람에 대한 기사에 관심이 많습니다. 사람보다 더 흥미진진한 탐구 대상을 아직 보지 못했습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