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 정현덕

관련사진보기


ⓒ 정현덕

관련사진보기


ⓒ 정현덕

관련사진보기


7일 오후 6시경 경북 칠곡군 약목면 교리 에프원케미칼 공장 저장탱크에서 황산 가스가 누출됐다.

사고가 난 에프원케미칼은 폐수를 중화 처리하고 폐수처리용 정화제를 제조하는 지정 폐기물 처리업체다.

칠곡소방서는 현장상황판을 통해 "황산 저장탱크 1기(120t용량)에서 폐황산 5톤이 방유제 내로 유출되어 황산가스가 발생됐다"고 밝혔다.

가스 누출 사고를 확인한 칠곡군은 이날 오후 6시 42분에 '인근 주민은 대피하라'는 안전재난 문자를 전송했다.

이후 7시 11분에 "북삼읍 율리지역을 제외하고는 가스유출 우려가 없다"는 문자를 추가 발송했다.

ⓒ 정현덕

관련사진보기


ⓒ 정현덕

관련사진보기


소방당국에 따르면 오후 8시 6분을 기준으로 소방차 16대와 52여 명의 소방대원 등을 급파해 상황을 수습 중이다.

현장의 칠곡소방서 관계자는 "본사고로 인한 인명피해는 없으며, 해당 시설이 폭발할 위험은 없는 것 같다"고 밝혔다.

ⓒ 정현덕

관련사진보기


ⓒ 정현덕

관련사진보기


▶ 해당 기사는 모바일 앱 모이(moi) 에서 작성되었습니다.
모이(moi)란? 일상의 이야기를 쉽게 기사화 할 수 있는 SNS 입니다.
더 많은 모이 보러가기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