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24일 미국 캘리포니아에서 열린 미국-호주 외교·국방장관회의.
 24일 미국 캘리포니아에서 열린 미국-호주 외교·국방장관회의.
ⓒ @SecPompeo

관련사진보기


미국 트럼프 대통령은 북한 동창리 미사일발사장(서해위성발사장) 폐기 착수와 관련해 북미정상회담의 성과란 점을 강조했다. 이어 그는 미군 유해송환도 곧 뒤따를 것이라고 예고했다. 그러나 폼페이오 국무부장관은 동창리 미사일발사장 폐기에 대해 긍정적으로 평가하면서도 외부의 입회가 없었다는 점에 아쉬움을 표시했다.(관련기사 : 북한 동창리 미사일 발사장 폐기 착수 )

마이클 폼페이오 장관은 미국 캘리포니아주에서 24일 열린 미국-호주 외교·국방장관회의 뒤 기자회견에서 "미사일 엔진 시험장에 대한 공개된 보도를 봤다. 그것은 싱가포르에서 김정은 위원장이 트럼프 대통령에게 한 약속에 전적으로 충실한 조치"이라며 "그(김 위원장)가 구두로 약속한 것"이라 밝혔다.

폼페이오 장관은 이어 "김 위원장의 약속에 따라 그 엔진 시험장이 해체될 때 현장에 조사관이 있어야 한다고 압박해왔는데,  오늘 아침에는 여기까지만 하겠다"고 말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이달 초 평양에서 열린 북미 고위급회담에서 비핵화 조치를 검증할 조사관 입회를 자신이 주장하였으나, 북측이 받아들이지않은데에 불만을 제기하려다가 그만둔 것으로 보인다.

헤더 나워트 국무부 대변인도 같은 날 언론브리핑에서 "(서해위성발사장) 폐기는 김정은 위원장이 미국에 한 약속에 따른 것이고, 여기까지만 하겠다"고 논평했다.

나워트 대변인은 '조사관 입회가 없는 폐기를 성공적이라고 볼 수 있느냐'는 질문에 "그 일에 특정해서 답변하진 않겠다"면서도 "검증은 그 무엇보다 중요하다. 미국 정부는 타당한 그룹으로부터 타당한 국가에 의해 검증이 이뤄지도록 방안을 모색할 것"이라고 답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자신의 해외참전용사전국대회 연설 모습을 트위터에 올렸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자신의 해외참전용사전국대회 연설 모습을 트위터에 올렸다.
ⓒ @realDonaldTrump

관련사진보기


참전용사전국대회 찾은 트럼프 "곧이어 유해송환, 이것은 프로세스의 시작"

국무부는 서해위성발사장 폐기에 긍정하면서도 검증 문제로 뭔가 시원스럽지 않은 분위기였지만 같은 날 캔자스시티에서 열린 해외참전용사전국대회(Veterans of Foreign Wars of the United States National Convention)에 참석한 트럼프 대통령은 6.12 북미정상회담의 성과가 나타나고 있다는 점에 초점을 두고 이를 언급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연설에서 "바로 오늘, 새로운 사진은 북한이 핵심 미사일 시설의 폐기 과정을 시작했다는 것을 보여준다. 고맙게 생각한다"며 "김정은 위원장과 환상적인 회담을 열었고 아주 잘 진행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오늘 이 자리엔 한국전쟁의 엄청난 참전용사들이 많이 참석한 걸로 안다"며 "한국전쟁에서 목숨을 바친 전우들의 유해를 돌려받는 작업도 하고 있다. 바로 곧, 쓰러진 용사들이 미국 땅에서 안식을 취하기 위해 고향으로 돌아오기 시작할 것이다. 그것은 프로세스의 시작"이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북미정상회담 때 자신이 유해송환을 요구하고 김 위원장이 이를 받아들인 과정도 묘사했다.

"회담이 막 끝나려고 할 때, 김 위원장에게 말했습니다. - 좋은 관계, 좋은 감정으로 - '그걸 해준다면 나는 정말로 고맙겠습니다'라고 말했고, 그는 '해드리겠습니다'라고 답했습니다. 저는 정말 행복했고, 그 프로세스가 곧 시작될 거라 생각했습니다. 어떤 미국인도 (적진에) 남겨져선 안된다고 믿기 때문입니다. 우린 그렇게 생각합니다. 어떤 미국인도 남겨져선 안된다고."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상근기자. 평화를 만들어 갑시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