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김상호 하남시장
 김상호 하남시장
ⓒ 하남시

관련사진보기


"어제까지 저에게 성원을 보내주셨다면, 오늘부터는 저를 견제해 주십시오. 저에 대한 감시와 견제야 말로 하남을 바로 세우는 밑거름이 될 수 있습니다. 저에 대한 견제와 감시는 시민 여러분의 참여에서 출발합니다. 우리 하남에서 성숙한 자치 모델을 만들고 싶습니다"

태풍·호우 재난대비를 위해 민선7기 취임식을 생략한 김상호 하남시장은 2일 제8대 하남시의회 개원식에서 축사를 시작으로 민선7기 업무를 시작했다.

김 시장은 취임사를 통해 이 같이 밝히며 "지난 6. 13 선거기간 동안 하남을 제대로 발전시켜 달라는 시민들의 바람과 희망을 간직하고 시민과 함께 새로운 하남을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이어 "인구 40만의 누구나 살고 싶고, 자랑스런 명품도시를 만들겠다""며 "이를 위해 정치와 행정이 투명하고 정의로운 도시, 여유와 낭만이 있는 문화 레저도시, 기업과 일자리가 있는 자족 도시, 사회적 약자가 행복한 따뜻한 도시 건설에 온 힘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활력을 잃어가는 원도심과 양적 팽창에만 치우친 신도심에 대한 문제도 거론, 새로운 접근 대안으로 '100년도시 위원회'를 제시하고 시민과 공직자, 정치인, 전문가와 함께 미래의 청사진을 그려 가겠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초심을 잃지 말아 달라", "하남시를 제대로 발전시켜 달라", "하남시민으로 자랑스러운 시장이 되어 달라는 말씀 전해주시며 꼭 잡던 손의 온기, 쳐다보셨던 눈빛이 생생하다"며 "시민 여러분의 바람과 희망을 꼭 간직하겠다"고 약속했다.

김 시장은 제8대 하남시의회 개원식 축사를 통해 "제8대 하남시의회 개원을 축하드리며, 민선7기 하남시정이 올바른 방향으로 나아갈 수 있도록 문제점을 지적하고, 대안도 함께 만들어 주시길 바라며, 화합과 상생의 동반자로서 명품 도시 하남을 만들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취임식을 생략한 김 시장은 오전, 현충탑 참배를 시작으로 태풍·호우에 대비한 현장점검을 실시하고, 구내식당에서 공직자들과 오찬을 함께했다.

한편, 김 시장은 지난 1일 태풍 쁘라삐룬의 북상으로 태풍과 호우에 대비하고자 비상대책 회의를 갖고 현장점검을 실시했다. 또한 2일로 예정되어 있던 취임식을 전격 취소하고 재난대비 비상체계 근무로 전환했다.

 김상호 하남시장 취임식
 김상호 하남시장 취임식
ⓒ 하남시

관련사진보기


덧붙이는 글 | 경기 미디어리포트에도 송고됩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10만인 클럽으로 오세요~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