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오마이뉴스의 모토는 '모든 시민은 기자다'입니다. 시민 개인의 일상을 소재로 한 '사는 이야기'도 뉴스로 싣고 있습니다. 당신의 살아가는 이야기가 오마이뉴스에 오면 뉴스가 됩니다. 당신의 이야기를 들려주세요.】

공장과자 안먹기 스티커입니다.
▲ 공장과자 안먹기 스티커입니다.
ⓒ 허은미

관련사진보기


제가 일하는 유치원에서는 1년에 한 번 '공장 과자 안 먹기 운동'이라는 걸 합니다. '공장 과자 안 먹기 운동'이란 요즘 오염된 먹거리에 대해 경각심을 가지고, 가정의 생활을 돌아보며 바른 먹거리로 아이들을 키워내자는 활동입니다. 그래서 유치원에서 한 달가량 아이들과 좋은 음식과 나쁜 음식에 대해 공부하고, 여러 실험을 해보며, 가정과 연계해서 일주일은 가공식품과 인스턴트 음식, 공장에서 생산된 과자들을 안 먹는 활동을 합니다.

우리는 우리가 먹는 음식에 대한 지식을 알아야 합니다. 내 입에 들어가기까지 어떤 방식으로 키워졌으며, 어떤 방식으로 가공·조리됐는지, 그리하여 우리 몸에 어떤 영향을 주는지, 그리고 우리가 어떻게 살아갈 수 있는지에 대한 지식을 알아야 합니다. 그 지식을 배우고, 실천함으로써 우리가 건강한 삶을 영위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요즘은 너무 모르고, 혹은 귀찮다며 모른 척하며 먹습니다. "사람이 만드는 건데 설마 나쁜 짓 하겠어!" "이거 먹는다고 안 죽어" 하면서 말입니다. 하지만 그렇지 않습니다. 그 나쁜 음식들을 사람이 만들어냅니다. 우리의 아빠들이, 엄마들이, 어른들이 말입니다. 독극물이 아니기에 한 번에 죽진 않겠죠. 하지만 우리를 서서히 죽음으로 인도하는 것이 나쁜 먹거리들입니다.

아이들이 좋아하는 간식 대부분은 '오염된 음식'

아이들이 좋아하는 과자, 아이스크림, 사탕, 빵, 초콜렛 등 대부분이 공장에서 만들어집니다. 물론 유기농 과자들도 공장에서 만들어집니다. 하지만 저희가 칭하는 '공장 과자'라는 것은 나쁜 재료로 만들어진 제품을 뜻합니다. 건강한 재료로 만들었다면 문제가 되지 않겠지요.

공장에서 만든 과자 대부분은 나쁜 물질(식품 첨가물, 나쁜 식재료)이 많이 함유돼 있습니다. 고온·고압의 과자 생산 과정에서 나쁜 화학성분(쇼트닝, 트랜스지방산)이 들어가게 되지요. 이런 것들은 각종 질병(아토피, 천식) 을 유발하는 원인이 됩니다. 요즘 대두되고 있는 소아비만의 가장 큰 원인이기도 합니다.

성장해야 하는 아이들에게만큼은 좋은 것을 먹여야 하지 않을까요? '내 새끼 소중하다' 말하면서 아무거나 먹이겠습니까? 좋은 먹거리는 몸과 마음을 바르게 함을, 유아기 때의 경험은 어른이 되어서도 큰 영향을 미친다는 것을 알기에 우리는 아이들에게 '공장 과자 안 먹기 운동'을 펼치고 있습니다.

세계 1위 GMO 수입국, 대한민국

며칠 전 아이들과 실험을 하기에 앞서 선생님들과 함께 모여 실험을 미리 해봤습니다. 과자는 어떤 밀가루로 만들어졌으며, 어떤 기름으로 튀겨졌고, 어떤 식품첨가물이 들어갔는지 공부하면서 말이지요.

미국산 소백분, 미국산 콩기름이라 적힌 대부분의 과자 재료는 GMO농작물로 만들어진 것입니다. GMO유전자변형식품이라 하지요. 이것은 일반 종자계량의 농작물 재배 방법과는 차원이 다릅니다. 유전자를 조작해 자연적으로 발생 불가능한 것을 만드는 것입니다. 길면 몇 년, 짧게는 며칠 만에 생물의 유전체 안에 원하는 유전자만을 옮겨 형질을 변형시킬 수 있지요.

온갖 화학약품으로 길러진 이 GMO 농작물은 암과 알레르기 등 각종 질병을 유발합니다. 시중에 파는 식용유, 카놀라유, 콩기름, 밀, 두부, 콩, 옥수수, 올리고당, 호박 사탕무 등 전반적으로 널리 퍼져있습니다.

이렇게 좋지 않은 재료로 아이들이 아이들의 간식들이 만들어 집니다. 왜일까요. 값이 싸기 때문이지요. 많은 이윤을 남기기 위해서 쓰지 않을 수가 없는 것입니다.

어느 선진국에서는 GMO식품을 법으로 금지한다 하는데….우리나라는 GMO식품 수입국 중 세계 1위라고 합니다. GMO식품에 온갖 첨가물을 범벅해 만드는 사탕, 과자, 아이스크림과 음료수 그리고 가공식품과 인스턴트 식품들까지, 법적으로 혼합된 첨가물은 모두 표기 하지 않아도 된다고 하니 우리는 알 수도 없이 섭취하며 살아갑니다.

과자 한 봉지로 라면 끓이기

공장과자 실험 과자가 활활 타고 있습니다.
▲ 공장과자 실험 과자가 활활 타고 있습니다.
ⓒ 허은미

관련사진보기


'공장 과자 안먹기' 활동을 할 때는 아이들과 여러가지 실험을 합니다. 과자 속에 나쁜 기름과 색소가 얼마나 들어가 있는지 알아보는 실험, 커피·콜라·물에 장미를 담그고 어떻게 되는지 알아보는 실험 등 연령별로 다양합니다. 눈으로 직접 볼 수 있기 때문에 아이들은 '공장 과자 안먹기' 활동을 좀 더 잘 지킬 수 있습니다.

그중에서 과자 속에 나쁜 기름이 얼마나 들어 있는지 실험을 하려다 조금 더 재미있는 방법을 생각해냈습니다. 우선 과자를 태워보며 기름이 타닥타닥 튀는 것을 관찰하는 실험인데요. 이것을 이용해 '유기농 라면 끓이기'를 해봤습니다.

물론 유기농 라면이더라도 몸에 좋은 건강식품은 아닙니다. 하지만 유기농 제품은 공장 과자의 대안으로 선택할 수 있습니다. 그나마 믿을만한 재료로 만들어졌기 때문입니다. '공장 과자 안먹기'를 실천하기 1주일 전 아이들과 실험을 해봤습니다.

선생님들과 삼삼오오 모여 실험한 결과, 과자 한 봉지로 라면 끓이기는 대성공이었습니다. 빨리 끓이기 위해 양은냄비를 사용하긴 했지만, 라면 하나를 끓여서 맛있게 먹을 수 있었습니다.

아이들과도 실험을 해봤습니다. 과자에 들어가는 재료가 어떻게 만들어졌으며, 어떤 첨가물이 들어가는지, 첨가물은 우리 몸에 어떤 영향을 끼치는지 등을 공부한 뒤에 과자로 라면 끓이기에 도전해봤지요.

공장과자실험 라면이 완성되었습니다. 냄비 바닥의 다시마가 탄 것 처럼 보이지만 맛이 최고였습니다.
▲ 공장과자실험 라면이 완성되었습니다. 냄비 바닥의 다시마가 탄 것 처럼 보이지만 맛이 최고였습니다.
ⓒ 허은미

관련사진보기


아이들과의 실험도 성공! 라면 하나로 17명의 아이들과 선생님 세 분까지 맛을 볼 수 있었습니다. 어떻게 그럴 수 있었느냐고요? 아껴 먹었으니 가능했답니다. 물론 아이들은 양껏 먹진 못했지만, 한 젓가락씩 소중하게 먹던 라면이 어찌나 맛있던지요.

물론, 과학적인 실험은 아니었습니다. 또 "유기농 라면이라고 좋냐?"라고 묻는다면 물론 좋다고 말하진 않을 겁니다. 아무리 좋은 재료로 만들었다 하더라도 분명 건강식품은 아니니까요. 다만 아이들에게 공장 과자가 좋지 않다는 것을 알게 하고, 실험 또한 재미나게 해보기 위한 선생님들의 노력 정도로 이해해주시며 좋겠습니다.

건강한 음식으로 몸과 마음이 건강한 아이들을 기를 수 있도록 어른들이 노력해야 함을 잊지 않았으면 좋겠습니다.

덧붙이는 글 | 개인블로그 http://hueunmi.tistory.com/ 함께 포스팅합니다.



댓글1
이 기사의 좋은기사 원고료 2,000
응원글보기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