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 높이 솟은 산이 되기 보다, 여기 오름직한 동산이 되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