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오마이뉴스 (news)

안방까지 들이찬 흙탕물

지난 29일 오후 3시부터 30일 오전 9시까지 279.1mm가 넘는 폭우가 쏟아진 충남 서산시 예천동 주택가 피해 상황. (독자 김남욱씨 제공 사진)

ⓒ오마이뉴스2022.06.30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