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김병기 (minifat)

'지금은 패럴림픽' 캠페인의 ‘장애인 안내표시(픽토그램)’ 공공 디자인 설치 사진. 더현대 서울 장애인 우선 탑승 승강기의 장애인 안내표시를 패럴림픽 ‘탁구’ 종목으로 표현. 정보무늬(QR코드)를 스마트폰 카메라로 비추면 문화체육관광부 블로그 '도란도란 문화놀이터'로 접속되어 ‘2020 도쿄패럴림픽’ 및 '지금은 패럴림픽' 캠페인에 대한 정보 확인 가능.

ⓒ문체부 제공2021.08.23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시민기자들과 함께 상식적인 사회를 만들고 싶은 오마이뉴스 기자입니다. 10만인클럽에 가입해서 응원해주세요^^ http://omn.kr/acj7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