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김보성 (kimbsv1)

"청소년의 힘으로 미군 세균실험실 쫓아냅시다"

청소년들이 20일 부산시청 후문에서 부산항 미군 세균실험실에 반대하는 선언을 발표했다. 지난달 13일부터 시작한 이번 선언에는 233명이 참여했다.

ⓒ김보성2021.01.20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오마이뉴스 김보성 기자입니다. kimbsv1@gmail.com/ kimbsv1@ohmynews.com 제보 환영합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