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유성호 (hoyah35)

신지예 "민주당, 의석 챙기기에만 급급한 괴물로 변해"

한국여성정치네트워크와 젠더정치연구소 여.세.연(여성정치세력민주연대), 불꽃페미액션 회원들이 4일 오전 서울 여의도 더불어민주당 당사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내년 4월에 치러지는 서울·부산시장 보궐선거 후보공천을 가능하도록 당헌 개정을 결정한 것에 대해 "공천보다 성폭력사건 조사가 먼저이다"고 규탄했다.

ⓒ유성호2020.11.04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오마이뉴스 사진기자. 진심의 무게처럼 묵직한 카메라로 담는 한 컷 한 컷이 외로운 섬처럼 떠 있는 사람들 사이에 징검다리가 되길 바라며 오늘도 묵묵히 셔터를 누릅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