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이정민 (gayon)

'CIX' 배진영, 얼음 지옥에서

CIX의 배진영이 27일 오후 열린 3rd EP 앨범 <안녕, 낯선시간> 발매 기념 온라인 언론 간담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CIX 멤버들은 <안녕, 낯선시간>에서 5개의 지옥(BX의 ‘불의 지옥’, 현석의 ‘물의 지옥’, 승훈의 ‘사막 지옥’, 배진영의 ‘얼음 지옥’, 용희의 ‘나무 지옥’)이라는 설정 아래 각자 부여받은 캐릭터의 시간을 연기하며 탄탄한 서사와 세계관을 표현하고 있다.

ⓒC9엔터테인먼트2020.10.27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