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남소연 (newmoon)

박희용 용담댐 피해대책위 무주군 대책위원장이 19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환경노동위원회의 한국수자원공사 등에 대한 국정감사에 참고인으로 출석, "용담댐 피해를 인재로 인정해 달라"고 호소하고 있다. 오른쪽 뒤는 박재현 한국수자원공사 사장.

ⓒ남소연2020.10.19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