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사진

#비건

최종건 외교부 제1차관(오른쪽)과 스티븐 비건 미 국무부 부장관이 10일 회담을 앞두고 기념촬영하고 있다.

ⓒ외교부제공2020.09.11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