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조정훈 (tghome)

정세균 국무총리가 9일 오후 울릉도를 방문해 태풍으로 파도를 막기 위해 설치한 50톤 무게의 테트라포트가 터널을 막은 현장에서 울릉군 관계자들로부터 설명을 듣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경북도당2020.09.10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대구주재. 오늘도 의미있고 즐거운 하루를 희망합니다. <오마이뉴스>의 10만인클럽 회원이 되어 주세요.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