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권우성 (kws21)

'제1448차 일본군 성노예제 문제해결을 위한 정기수요시위 기자회견'이 15일 오후 서울 종로구 일본대사관앞에서 정의기억연대 주최로 열렸다. 소녀상 뒤에 '수요일은 평화다'가 적힌 현수막이 걸려 있다.

ⓒ권우성2020.07.15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