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류승연 (syryou)

제품을 판매했던 ㄴ업체는 자체 온라인 판매 사이트에 공지글을 올리고, 식품첨가물인 과산화수소를 식용으로 '표기'하는 과정에서 문제가 있었을 뿐, 여전히 먹어도 몸에 유해하지 않다고 주장하고 있다.

ⓒ과산화수소 판매처 홈페이지 캡처2020.05.08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