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사진

#세월호

'부재의 기억'은 있는 그대로의 모습

세월호 참사를 다룬 단편 다큐멘터리 <부재의 기억>의 이승준 감독, 감병석 프로듀서, 세월호 유족인 단원고 장준형군의 어머니 오현주씨, 김건우군의 어머니 김미나씨(왼쪽 위부터 시계방향)가 6일 오후 인터뷰에 앞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이정민2020.04.07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