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유성호 (hoyah35)

정부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을 대비해 중국 우한 교민들을 충남 아산과 충북 진천에 격리 수용하기로 한 가운데 30일 오후 충북 진천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 수용 시설을 현장 점검한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이 지역 주민들과의 간담회에 참석해 "주민들께 불편을 끼쳐 죄송하다"며 고개를 숙이고 있다.

ⓒ유성호2020.01.30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오마이뉴스 사진기자. 진심의 무게처럼 묵직한 카메라로 담는 한 컷 한 컷이 외로운 섬처럼 떠 있는 사람들 사이에 징검다리가 되길 바라며 오늘도 묵묵히 셔터를 누릅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