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곽우신 (gorapakr)

서초구청이 준비한 마스크

29일 오후 서울 서초구청 1층 안내데스크 등에 손 소독제와 함께 마스크가 비치되었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방지를 위한 서초구의 조치였지만, 실제로 서초구청을 오가는 시민들은 마스크를 사용할 수 없었다.

ⓒ곽우신2020.01.29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2014년 5월 공채 7기로 입사하여 편집부(2014.8), 오마이스타(2015.10), 기동팀(2018.1)을 거쳐 정치부 국회팀(2018.7)에 왔습니다. 정치적으로 공연을 읽고, 문화적으로 사회를 보려 합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