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이희훈 (lhh)

25일 오후 홍콩 이공대학교 앞에서 열린 경찰의 봉쇄로 빠져나오지 못하고 있는 학생 구조 요구 집회에서 억류자를 풀어줄 것을 요구하는 피켓을 들고 있다.

ⓒ이희훈2019.11.26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