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사진

#여영국

여영국 대역전극 이튿날 등장한 '땀돌이'

창원성산 보궐선거에서 대역전극을 펼쳐 이긴 정의당 최석 대변인이 4일 오후 국회 정론관에서 '땀돌이' 탈을 쓰고 현안 브리핑을 하고 있다. 최 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 앞서, 창원성산 선거에서 승리해 '땀돌이' 탈을 쓰고 정론관에서 서겠다고 했던 약속을 이행하게 됐다고 부연했다.

4·3 보궐선거 창원성산 국회의원 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과 정의당 단일 후보인 정의당 여영국 후보는 자유한국당 강기윤 후보에게 줄곧 뒤지다 사실상 개표를 마무리한 상황에서 마지막 뒤집기를 이뤄냈다. 득표수 집계 결과 여 후보가 4만2천663표, 강 후보는 4만2천159표를 각각 얻어 표차이는 불과 504표였다.

ⓒ남소연2019.04.04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