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유성애 (findhope)

1973년 경기도 여주시 능서면에서 태어나 미국으로 입양, 현재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시에 거주 중인 윤케티씨(친어머니 윤정주)가 친아버지를 찾고있다. 분자생물학자인 윤씨(세번째)가 남편, 아들딸 가족들과 함께 찍은 사진.

ⓒ윤케티2019.03.24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정치부 기자. 여성·정치·언론·장애 분야, 목소리 작은 이들에 마음이 기웁니다. 성실히 묻고, 자세히 보고, 정확히 쓰겠습니다. A political reporter. I'm mainly interested in stories of women, politics, media, and people with small voice. Let's find hope!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