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서산시

이들은 하얀 소복을 입고 옛날 죄인들이 감옥에서 쓰던 형구인 ‘칼’을 쓰고, 수직 작업대를 이용해 고공에서 ‘서산시청은 산폐장 입주계약서 즉각 해지하라’는 펼침막을 들고 서산시가 사업자와 맺은 입주계약서의 즉각 해지를 요구했다.

ⓒ오스카빌 산폐장 반대위 제공2018.08.20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