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서산시

취임 한달을 맞아 맹 시장은 시민을 위해 3대 혁신 등을 추진하고 시민들과 소통을 이어나가고 있는 반면, 당장 지난해부터 지역의 최대현안인 산폐장, 광역쓰레기 소각장, 버스터미널 등 앞으로 풀어야 할 숙제들도 많은 것이 현실이다. 지난 3월 터미널이전 반대위 주민들이 서산시청앞에서 항의 집회를 갖고 '버스터미널 이전 추진 결사반대'항의 시위를 벌이기도 했다.

ⓒ신영근2018.08.03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