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서산시

도로에 살수차량이 물을 뿌리고 다니는 것을 본 한 시민은 “한층 더위를 식혀주는 물차가 도로에 물을 뿌리고 지나가서 시원한 느낌이 든다”라면서 “더운데 물차 기사님도 고생이 많고 감사하다. 다음에는 눈도 내리게 해달라”라고 말하기도 했다.

ⓒ서산시 제공2018.07.31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