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KTX해고승무원

김승하 지부장의 뺨에 흐르는 '눈물'

KTX 해고승무원인 김승하 철도노조 KTX열차승무지부장이 21일 서울 서부역 농성장 인근에서 해고 12년 만에 한국철도공사(코레일) 정규직으로 복직하게 됐다는 소식을 전한 뒤 격려 인사를 받고 있다. 이들의 농성을 지지했던 한 종교계 인사가 김 지부장의 뺨에 흐르는 눈물을 닦아주고 있다.

ⓒ남소연2018.07.21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