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손지은 (93388030)

전직 통합진보당 국회의원들이 28일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화견을 열고 양승태 대법원장 시절 법원행정처가 통합진보당 관련 재판을 청와대와의 '협상카드'로 활용한 사건의 진상 규명과 책임자 처벌을 요구하고 있다.

ⓒ민중당2018.05.28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좋은 사람'이 '좋은 기자'가 된다고 믿습니다. 오마이뉴스 지역네트워크부에서 일합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