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최지용 (endofwinter)

네이버 댓글 여론조작 혐의를 받는 파워블로거 '드루킹' 김모(49)씨가 2일 오전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첫 공판을 마친 뒤 호송차로 향하고 있다.

ⓒ연합뉴스2018.05.02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