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진
#로드FC 무제한급

한때 헤비급의 기대주로 불렸으나 실망스런 경기력으로 위기에 몰렸던 심건오는 김창희전을 계기로 반전의 찬스를 마련했다.

ⓒ로드FC2017.09.24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퀵서비스 기사입니다. 오늘도 신나게 배달을 다닙니다. https://blog.naver.com/oetet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