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사진

#손혜원

토끼라는 이름의 고양이. 토끼는 낯선 기자들을 보자 주방 싱크대 위에 있는 배관을 타고 환기구가 있는 칸으로 들어갔다. 그러기를 잠시, 다시 배관 위로 올라와 자리를 잡았다.

ⓒ이희훈2017.08.04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