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사진

#이주영

강경화 검증나선 홍문종 "대통령과 인연이 있나"

7일 국회 외교통일위원회에서 열린 강경화 외교부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야당 청문위원으로 나선 홍문종 자유한국당 의원은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을 향해 '치어리더'라며 원색적으로 비난했다.

강 후보자에게 질의하기 앞서 "여당 의원님들 모두 호랑이였는데 고양이가 됐다"며 운을 뗀 홍 의원은 "검증을 하려는 건지, 치어리더를 하려는 건지 모르겠다"라고 말했다.

그는 또 강 후보자에 대해 "각종 의혹에 대해 제대로 답한 게 없다. 그동안 후보자들이 이보다 미미한 것으로 낙마한 경우도 많았다"라며 "이런 문제를 가지고 있으면서 장관으로서 국민 신뢰, 조직 장악 능력이 의심스럽다"라고 했다.

홍 의원은 "대통령과 인연이 있나"라며 "외교는 국가의 미래를 책임진다. 대통령이 무슨 생각을 하는지 아느냐"라고 물었다.

강 후보자는 "공개적으로 하시는 말씀으로 알고 있다"라고 하자 홍 의원은 "직접 이야기를 나눠본 적은 없다. 그게 문제다. 장관 역할을 할 수 없다"라고 힐난했다.

ⓒ남소연2017.06.07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