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사진

#써클 : 이어진 두 세계

'써클 : 이어진 두 세계' 김강우-이기광, 애정드라마 아니에요!

17일 오후 서울 영등포의 한 웨딩홀에서 열린 tvN 새 월화드라마 <써클 : 이어진 두 세계> 제작발표회에서 배우 김강우와 이기광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써클 : 이어진 두 세계>는 미지의 존재로 인해 벌어진 의문의 살인사건을 쫓는 2017년 '파트1: 베타프로젝트'와 감정이 통제된 2037년 미래사회 '파트2: 멋진 신세계'를 배경으로 두 남자가 미스터리한 사건을 추적하며 숨겨진 진실의 퍼즐조각을 맞춰가는 SF 추적극이다. 22일 월요일 오후 11시 첫 방송.

ⓒ이정민2017.05.17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