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이화영 (photo70)

지난 1월 충북권 일간지인 <동양일보>를 방문한 전국공무원노조 충북본부 임원들이 회사 측에 신문을 반납하고 비리가 드러난 S기자의 인사조치를 요구하고 있다.

ⓒ이화영2016.09.24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세 아이의 아빠입니다. 이 세 아이가 학벌과 시험성적으로 평가받는 국가가 아닌 인격으로 존중받는 나라에서 살게 하는 게 꿈입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