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사진

#신격호

신동빈 '움찔', 얼굴로 날아든 유인물 뭉치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20일 오전 서초동 서울중앙지검에서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횡령·배임 등의 혐의로 소환조사를 받기 위해 출석하는 가운데, 한 여성이 "저는 롯데그룹 신격호 회장님의 조카입니다. 또한 기초생활수급자입니다."는 제목의 유인물 뭉치를 신 회장 얼굴을 향해 던지고 있다.

ⓒ권우성2016.09.20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