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사진

#실종자

허다윤 양의 아빠 허흥환씨는 추석을 팽목항에서 보내던 중 허리에 디스크 증세가 나타나 서울의 한 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기 시작 했다. 병석에 누운 다윤 아빠의 핸드폰 케이스에는 두 딸과 함께 찍은 가족사진을 항상 꽂혀 있다.

ⓒ이희훈2015.10.02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