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사진

#영진위

영화진흥위원회의 에술영화전용관 운영지원 사업과 다양성영화 개봉지원 사업 개편의 문제점을 지적하는 독립예술영화관모임의 기자간담회가 16일 오후 서울 사당동 아트나인에서 열렸다. 전국의 독립영화예술관 운영자들은 영진위의 계획이 검열로 작용할 수 있다며 큰 우려를 나타내고 공동의 테이블에서 심도 깊은 논의를 하자고 요구했다.

ⓒ성하훈2015.02.16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오메가3같은 글을 쓰고 싶다. 될까? 결국 세상을 바꾸는 건 보통의 사람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