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박채린 (cpfmsl)

강윤기 PD가 실종 학생 아버지와 인터뷰 하고 있다.(좌) 43명 대학생들이 살해된 곳으로 추정되는 쓰레기하치장. 강 PD가 시신은 모두 태워져 유전자 감식이 불가능한 상태라고 설명하고 있다. (우)

ⓒKBS2014.11.20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