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사진

베이비뉴스 (ibabynews)

지난 1월 캄보디아 초등학교를 방문해 아이들에게 음악을 가르쳐주고 교가를 만들어주는 봉사활동을 펼친 요술당나귀 리더 라마와 현지 아이들이 밝게 웃고 있다.

ⓒ요술당나귀2014.04.23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관련기사

베이비뉴스는 임신, 출산, 육아, 교육 전문 언론사입니다.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세상을 만들기 위해서 노력하고 있습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