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사진

#정치

김대중 정권과 노무현 정권이 신자유주의를 추진하면서 노동유연화를 추진하기 위해 정리해고법과 파견법을 만들어 시행했다. 우리가 지금 그 정권들의 실세역할을 했던 자들이 주를 이루고 있는 국민참여당을 포함한 정당을 어떻게 지지할 수 있을까? 2003년 3월14일 열린 두산중공업지회 배달호 열사 장례식에서 한 조합원 열사의 영정에 국화꽃을 바치고 있다.

ⓒ<금속노동자> 신동준 기자 제공2011.12.21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금속노동자 ilabor.org>는 금속노조의 인터넷신문입니다.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