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사진

#홍콩영화

박리안

그는 월간지 Text 객원기자로 시나리오도 쓰고 다방면으로 활동하고 있으며 시대착오성에 대한 글을 쓰고 있으며 요즘은 홍콩영화뿐 아니라 모든 문화에서 느와르를 찾고 있지요.

ⓒ이인2008.10.26
댓글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관련기사

독자의견

회원 의견 0개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