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26일 오전 대전 유성구 용산동 현대프리미엄아울렛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26일 오전 대전 유성구 용산동 현대프리미엄아울렛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 안창용

관련사진보기

 
26일 오전 7시 45분께 발생한 대전 유성구 용산동 현대 프리미엄아울렛 화재로 2명이 사망하고 1명이 중상을 입었다.

대전 유성소방서 총괄지휘부는 이날 오전 11시께 현장 브리핑 등을 통해 "아웃렛 지하 동쪽 편에서 발견된 50대 남성 1명과 30대 남성 1명이 중상을 입은 상태로 병원에 옮겨졌으나 숨졌고, 40대 남성 1명은 중상을 입고 병원에서 치료 중"이라고 밝혔다.

소방당국은 이외에도 물류팀 직원 등 현장 직원 4명이 연락을 안 받고 있다는 관계자 신고에 따라 4명에 대해 수색작업을 최우선으로 벌이고 있다.

소방당국은 이날 오전 7시 48분께 대응 2단계를 발령, 소방대원 등 126명과 장비 40대를 투입해 진화에 나섰지만 지하 1층 물류 하역장 등에 쌓여있던 종이박스 등이 급격히 타며 뿜어져 나온 다량의 연기로 인명 구조와 화재 원인 조사에 시간이 걸리고 있다.

소방당국은 지하 주차장 연기를 제거하면서 인명 구조에 집중할 방침이다.

유성소방서 관계자는 "현재 지하 주차장 동쪽 구역 연기를 대부분 진압했고, 서쪽도 진압에 주력하고 있다"며 "아웃렛 지하를 동서로 나눠 구조대가 번갈아 가며 수색 중"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태그:#연합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