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오는 30일과 10월 1일 대구 동촌유원지 해맞이다리 일원에서 '2022아양수제맥주 페스티벌'이 열린다.
 오는 30일과 10월 1일 대구 동촌유원지 해맞이다리 일원에서 "2022아양수제맥주 페스티벌"이 열린다.
ⓒ 조정훈

관련사진보기

 
대구시가 금호강을 세계적 수변 공간으로 탈바꿈하기 위해 '금호강 르네상스'를 추진하는 가운데 시민들이 가장 많이 찾는 동촌유원지에서 대한민국 최고의 수제맥주를 맛볼 수 있는 축제가 열린다.

'2022 아양수제맥주 페스티벌'이 오는 30일과 10월 1일 대구 동구 동촌유원지 해맞이다리 일원에서 진행된다.

양일간 열리는 '아양수제맥주 페스티벌'은 전국의 다양한 수제맥주를 맛보고 수제맥주와 함께 다양한 먹거리들이 있는 푸드트럭과 플리마켓이 열려 즐길거리 등이 다양하다.

이번 페스티벌에는 전국에서 내로라하는 대경맥주, 대도양조장, 별맥, 라이도이치 브루어리, 툼브로이, 다이노브루잉, 몬스터즈크레프트비어, 바우젠브로이, 와일드캣브루잉 등 10여 개 업체가 참가한다.

행사장 메인 무대에서는 강변을 보며 힐링할 수 있는 재즈, 밴드 공연 등 다양한 공연이 열리고 객석은 맥주를 마음 껏 즐기며 공연을 감상할 수 있는 테이블존과 편히 앉아서 즐길 수 있는 피크닉존이 마련됐다.

시민들이 직접 참여하는 'LUCKY 행운의 룰렛을 돌려라', 비어퐁 'BEER PONG', '맥주 파이터' 등 다양한 이벤트가 준비되어 있으며 이벤트를 통해 현장에서 무료로 사용할 수 있는 쿠폰을 지급해 즐거움을 더한다.

첫날인 30일에는 오후 4시부터 시민들이 참여하는 행운의 룰렛게임을 시작으로 오후 8시 개막식에 이어 낱말맞추기 게임, 눈 감고 음료 맞추기 게임 등 레크리에이션과 청년뮤지션들의 공연이 진행된다.

다음날인 10월 1일에도 행운의 룰렛게임과 청년아티스트 'I LOVE JAZZ'의 재즈 공연과 맥주 빨리마시기 대회, 메인공연인 '목요커'의 공연 등이 열린다.

행사장은 무료로 입장할 수 있으며 성인 인증을 받은 후 다양한 수제맥주를 직접 구매해 마실 수 있다.

윤석준 동구청장은 "자연자원과 먹거리로 지역민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동촌유원지 일대가 이번 수제맥주 페스티벌을 계기로 지역민들의 대표적인 휴식공간이자 문화향유 공간으로 이어질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대구주재. 오늘도 의미있고 즐거운 하루를 희망합니다. <오마이뉴스>의 10만인클럽 회원이 되어 주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