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24일 오후 대구지하철 2호선 청라언덕역 승강기에서 휠체어를 타고 추락한 80대가 숨젔다.
 24일 오후 대구지하철 2호선 청라언덕역 승강기에서 휠체어를 타고 추락한 80대가 숨졌다.
ⓒ 대구소방본부

관련사진보기

 
대구 도시철도 2호선 청라언덕역에서 전동휠체어를 탄 80대 남성이 승강기 출입문을 들이받고 추락해 숨졌다.

대구소방본부에 따르면 24일 오후 1시 56분께 청라언덕역 8번 출구 지하 3층에서 휠체어를 탄 80대가 승강기 출입문을 들이받고 5m 아래로 떨어졌다.

사고가 난 승강기는 지하 1~4층을 운행하고 있으며 사고 당시 지하 1층에 멈춰 있었다.

이 남성은 200kg가량의 전동휠체어를 타고 승강기를 이용해 지하 4층으로 이동하려다 사고가 난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은 사고 신고를 접한 뒤 오후 2시 1분께 현장에 도착했고, 의식을 잃은 것을 확인해 심폐소생술 등 응급조치 후 병원으로 이송했으나 사망했다.

경찰은 폐쇄회로(CCTV) 등을 확인한 결과 이 남성이 휠체어 조작 실수로 승강기 문 뒤로 추락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대구주재. 오늘도 의미있고 즐거운 하루를 희망합니다. <오마이뉴스>의 10만인클럽 회원이 되어 주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