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도쿄=연합뉴스) 이세원 특파원 = 일본 수도 도쿄도(東京都)에서는 21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 539명이 보고됐다고 교도통신이 보도했다.

이달 19일 하루 신규 확진자 534명이 나와 최다 기록을 경신한 지 이틀 만에 이보다 더 많은 확진자가 나왔다.

이에 따라 도쿄의 누적 확진자는 3만7천명을 넘었다.

일본 열도 전역에서는 전날 하루 동안 신규 확진자 2천426명이 보고돼 사흘 연속 최다 기록을 갈아치웠다.

코로나19가 급속도로 확산함에 따라 일본 정부는 이날 오후 총리관저에서 코로나19 대책본부 회의를 열어 국내 여행 장려 정책인 '고투 트래블'(Go To Travel) 등을 수정하는 방안을 협의한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댓글1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바른 언론 빠른 뉴스' 국내외 취재망을 통해 신속 정확한 기사를 제공하는 국가기간뉴스통신사입니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