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집중호우로 인해 반포 한강공원이 잠긴 채 표지판만 올라와 있다
 집중호우로 인해 반포 한강공원이 잠긴 채 표지판만 올라와 있다
ⓒ 강하늘

관련사진보기

 
연일 계속되는 장마로 한강물이 범람해 시민공원의 모습이 보이지 않는다.
 
 반포 한강공원이 물이 범람되어 길이 사라졌다
 반포 한강공원이 물이 범람되어 길이 사라졌다
ⓒ 강하늘

관련사진보기

   
 계속되는 비로 고립된 세빛 둥둥 섬
 계속되는 비로 고립된 세빛 둥둥 섬
ⓒ 강하늘

관련사진보기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현재 호우 상황은 예측하기 어려운 게릴라성 패턴으로 이미 전국에 많은 비가 내려 지반이 약해진 상황에서 적은 강수량으로도 큰 피해가 발생할 수 있다"라며 "저지대, 상습 침수 지역 주민과 캠핑장, 피서지 야영객들의 안전사고에 유의해 주길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동작대교  아래 휴식공간이 물에 잠겨 사라졌다
 동작대교 아래 휴식공간이 물에 잠겨 사라졌다
ⓒ 강하늘

관련사진보기

 
잠수교 수위는 오후 4시 반 기준 6.8로 낮아졌다. 그러나 아직 수위가 차량 통행이 가능한 6.2미터까지 내려가지 않아 여전히 통행은 불가능하다. 
 
 연일 계속되는 장마로 인해 수위가 높아진 잠수교
 연일 계속되는 장마로 인해 수위가 높아진 잠수교
ⓒ 강하늘

관련사진보기

 
또한 기상청에 따르면 5일까지 집중호우가 올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각별한 주의가 필요해 보인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