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백군기 용인시장은 3일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백암?원삼면 일대 현장 3곳을 방문해 이재민을 위문하고 복구에 나선 직원 등을 격려했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3일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백암?원삼면 일대 현장 3곳을 방문해 이재민을 위문하고 복구에 나선 직원 등을 격려했다.
ⓒ 용인시

관련사진보기

 
"하루라도 빨리 생업에 복귀할 수 있도록 시에서 적극적으로 복구 지원하겠다."

백군기 용인시장은 지난 3일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백암・원삼면 일대 현장 3곳을 방문해 이재민을 위문하고 복구에 나선 직원 등을 격려하며 이같이 말했다.

이날 백 시장은 백암면 행정복지센터 내 다목적체육관을 방문했다. 그곳에서 수해를 입고 임시대피 중인 주민 20여 명을 위문하는 한편 침수피해 복구작업이 한창인 백암면 소재 강림아파트 현장을 찾아 복구에 나선 직원들을 격려했다.

이 자리에서 백 시장은 "하루라도 빨리 주민들이 생업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복구 지원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지대가 낮아 침수 우려가 있는 지역 등에 대해선 예방책을 강구하겠다"고 말했다.

백 시장은 또 인접한 야산에서 밀려 내려온 토사로 공장과 사무실 등에 피해를 입은 원삼면 맹리 소재 기업 스탠드팩을 방문해 현장을 살피고 긴급 장비와 자원봉사자 등을 투입해 신속한 복구를 지시했다.

또 집중호우로 통제된 국지도 57호선 곱등고개 구간을 방문해 "신속하게 복구작업을 완료해 개통 여부를 검토하라"고 말했다.

한편, 3일 12시 기준 평균 강우량 217.2mm를 기록한 용인시는 백암·원삼지역에선 38가구 74명의 이재민이 발생했다. 또 705농가 500ha 농경지가 침수되는 등의 피해를 입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삶은 기록이다" ... 이 세상에 사연없는 삶은 없습니다. 누구나의 삶은 기록이고 그만한 가치가 있습니다. 사람사는 세상 이야기를 사랑합니다. p.s 10만인 클럽으로 오세요~ 당신의 삶에서 승리하세요~!!


연도별 콘텐츠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