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close

명의 시민기자가 개의 기사를 작성하였습니다. 시민기자 전환하기
"인천시 신임 대변인에 '정진오' 임용"  인천시의 민선7기 후반기 대언론 홍보를 담당할 대변인에 언론인 출신인 정진오 전 경인일보 인천본사 편집국장이 임용됐다. 사진은 임용장 수여식 후 기념촬영하는 박남춘 인천시장(오른쪽)과 정진오 신임 대변인(왼쪽).
▲ "인천시 신임 대변인에 "정진오" 임용"  인천시의 민선7기 후반기 대언론 홍보를 담당할 대변인에 언론인 출신인 정진오 전 경인일보 인천본사 편집국장이 임용됐다. 사진은 임용장 수여식 후 기념촬영하는 박남춘 인천시장(오른쪽)과 정진오 신임 대변인(왼쪽).
ⓒ 인천시

관련사진보기

 
민선 7기 인천시 두 번째 대변인에 언론인 출신인 정진오 전 <경인일보> 인천본사 편집국장이 임용됐다.

1969년생으로 올해 만 51세인 정진오 신임 대변인은 충남대학교 철학과를 졸업해 <경인일보> 인천본사 정경부 차장, 정치부장을 거쳐 편집국장을 역임했다.

임용장 수여 후 박남춘 인천시장은 소셜미디어를 통해 "언론과 친화적이지 못한 제 탓에 대변인은 늘 고된 자리라는 걸 잘 알고 있다"라며 "이런 상황을 지난 2년 현직에서 보았음에도 선뜻 나서준 정진오 대변인에게 감사한 마음이다"라고 신임 대변인에 대한 기대감을 나타냈다.

그러면서 "민선 7기 후반기에는 새로운 대변인과 함께, 새로운 마음으로 언론을 통한 대시민 홍보에 저부터 적극적으로 나서겠다"고 다짐했다.

덧붙이는 글 | 이 기사는 인천게릴라뉴스(www.ingnews.kr)에도 실립니다.


댓글
이 기사가 마음에 드시나요? 좋은기사 원고료로 응원하세요
원고료로 응원하기

진실과 정의를 추구하는 오마이뉴스를 후원해주세요!

후원문의 : 010-3270-3828 / 02-733-5505 (내선 0)

오마이뉴스 취재후원

‘인천이 답이다. 인천주의 언론’ <인천게릴라뉴스> 발행인입니다.


연도별 콘텐츠 보기